韓, 우주먼지 미스터리 "빗장 열었다"
韓, 우주먼지 미스터리 "빗장 열었다"
  • 이상진
  • 승인 2019.05.09 17:15
  • 조회수 2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한 빛에 의해 주변 먼지가 강하게 회전하고 이 과정에서 먼지는 더 작은 입자로 쪼개지게 됩니다. 출처:한국천문연구원
강한 빛에 의해 주변 먼지가 강하게 회전하고 이 과정에서 먼지는 더 작은 입자로 쪼개지게 됩니다. 출처:한국천문연구원

우주 전체에 존재하는 우주 먼지는 새로운 별의 탄생을 유발하고 지구와 같은 행성을 형성하는 기본 재료가 됩니다. 이런 우주 먼지를 연구하면 별의 탄생 및 소멸 과정에 대한 중요한 단서를 얻을 수 있는데요. 한국천문연구원이 초신성이 폭발할 때나 무겁고 젊은 별에서 나오는 강한 빛에 의해 우주 먼지가 쪼개질 수 있다는 새로운 원리를 발견했습니다.

 

우주 먼지는 별과 행성이 형성되는 초기 단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별의 마지막 단계에서는 항성풍을 유발합니다. 또 이산화탄소와 물 심지어 유기 분자도 우주 먼지 표면에서 형성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그동안 천문학자들이 풀지 못한 비밀 중 하나는 초신성과 킬로노바, 무겁고 밝은 별, 블랙홀 강착원반 근처 등 강력한 광원 주변에 수십 나노미터 크기의 작은 먼지 알갱이가 이보다 훨씬 큰(수백 나노미터 크기) 알갱이에 비해 훨씬 더 많다는 사실이었습니다. 이러한 특이 현상은 기존 이론으로는 설명할 수 없는 내용이었어요.

강한 광원에서 나오는 빛에 의해 주변 먼지들의 회전 속도가 증가하고, 초당 10억 바퀴에 이르는 빠른 회전 속도까지 늘어나게 됩니다. 출처:한국천문연구원
강한 광원에서 나오는 빛에 의해 주변 먼지들의 회전 속도가 증가하고, 초당 10억 바퀴에 이르는 빠른 회전 속도까지 늘어나게 됩니다. 출처:한국천문연구원

기존에는 대표적으로 세 가지 이론이 있었습니다.

 

  • 양성자 때림(sputtering): 우주 먼지가 뜨거운 우주 플라즈마 속에 들어 있을 때, 플라즈마의 양성자들이 먼지를 계속 때림으로써 먼지가 표면부터 분자와 원자로 파괴됨.
  • 파쇄(shattering): 충격파 안에서 먼지와 먼지가 직접 충돌하여 부서짐.
  • 승화(sublimation): 빛이나 전자가 먼지에 충돌하여 먼지가 뜨거워져서 먼지가 부서짐.

 

그런데 이번 연구에 따르면 Ia형 초신성의 초기 단계 관측을 통해 강한 광원 근처에 놓인 우주 먼지는 그 빛의 압력을 받아 마치 바람개비가 회전하듯이 초당 10억 바퀴에 이를 정도까지 엄청나게 빠르게 회전하게 되고 그 회전에 의한 원심력이 먼지의 최대 인장 강도보다 더 세지면 먼지가 부서지게 된다고 해요.

 

연구진은 이런 현상을 '복사 회전에 의한 먼지 파괴(Radiative Torque Disruption)'라 명명했습니다. 이 메커니즘을 초신성이나 킬로노바, 무겁고 젊은 별 주변에 존재하는 먼지에 적용하면 다양한 천문 현상을 설득력 있게 설명할 수 있는데요.

별 탄생과 초신성 폭발 때 먼지들이 중심 광원으로부터 떨어진 거리에 따라 어느 정도의 크기로 분포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출처:한국천문연구원
별 탄생과 초신성 폭발 때 먼지들이 중심 광원으로부터 떨어진 거리에 따라 어느 정도의 크기로 분포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중력파 검출로 널리 알려진 킬로노바나 우주의 가속 팽창을 입증하는 데 활용된 초신성에서 나오는 강력한 빛에 의해 그 주변의 먼지가 부서져서 작은 먼지가 됩니다. 연구진은 먼지가 부서지는 영역이 킬로노바나 초신성 주변 반경 수 광년 정도의 범위에서 생기는 것을 밝혀냈어요. 반면에 밝고 무거운 별이 천여 개 모여 있는 별 탄생 영역에서는 먼지가 부서지는 영역이 반경 수십 광년 범위로 형성되는 것을 밝혀냈습니다.

티엠 황(Thiem Hoang) 선임연구원. 출처:한국천문연구원
티엠 황(Thiem Hoang) 선임연구원. 출처:한국천문연구원

티엠 황(Thiem Hoang) 한국천문연구원 박사는 "1952년에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한 에드워드 퍼셀(Edward Purcell)이 1979년 발표한 논문에서 '우주 먼지는 원심력에 의해 쪼개질 수 없다'고 결론지었지만, 우리 연구는 먼지가 강한 광원 근처에 위치한다면 작게 쪼개질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새로운 메커니즘을 통해 오랫동안 풀리지 않았던 우주의 많은 퍼즐들을 풀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쳤습니다.  

 

이번 연구는 <Nature Astronomy> 5월 6일자 표지 논문으로 선정됐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19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