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귀 참으면 어떻게 될까?
방귀 참으면 어떻게 될까?
  • 함예솔
  • 승인 2018.09.27 23:15
  • 조회수 5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누구나 한 번쯤 방귀를 참아야 했던 상황에 놓였던 적이 있을텐데요. 방귀를 참으면 아랫배에 팽창감을 느끼며 더부룩한 불편함을 느끼게 됩니다. 이렇게 방귀를 참으면 실제로 우리 몸에는 어떤 일이 일어날까요? 

 

방귀.. 들어가랏! 출처: fotolia
방귀.. 들어가랏! 출처: fotolia

호주의 뉴캐슬대학교 영양학과 Clare Collins 교수가 <The Conversation>에 기고한 내용을 잠깐 보겠습니다. 방귀를 참으면, 장 내에 가스가 축적돼 복부 팽만을 유발하거나, 일부 가스는 혈액에 재흡수돼 숨을 내쉴 때 밖으로 나온다고 합니다.

 

만약 방귀를 너무 오래 참고 있으면 장 내의 가스가 축적돼 제어가 불가능해지는데요. 결국 방귀로 배출될 수 밖에 없습니다. 조용한 수업시간이나 사람이 밀집한 장소에서 참고 참던 방귀를 이렇게 방출한다면 상상하기만 해도 너무 부끄러운 상황이 펼쳐지겠죠. 

 

방귀, 어떻게 만들어질까? 

 

소화작용 산물. 출처:fotolia
방귀는 소화 작용 산물. 출처: fotolia

방귀는 신체의 소화 및 신진대사를 통해 직장에 들어가는 장내가스와 관련 있습니다. 방귀는 항문을 통해 배출됩니다. 소장에서 음식이 소화됨에 따라 더 이상 분해될 수 없는 성분들이 위장관으로 이동하고 결국 대장으로 갑니다. 그리고 장 내 박테리아는 발효(fermentation) 과정을 통해 이 성분들을 분해하는데요.

 

이 과정에서 가스 및 지방산 같은 부산물이 만들어집니다. 참고로 이렇게 만들어진 지방산은 다시 재흡수돼 면역력 및 질병 예방 관련된 대사 경로에 이용됩니다. 가스도 내장벽을 통해 재흡수되거나 폐를 통해 배출될 수 있습니다. 아니면 직장을 통해 방귀로 나오게 됩니다.

 

  
배에 가스가 얼마큼 있어야 정상? 

 

연구자들이 방귀를 측정하는 실험에 참여하도록 사람들을 유도하는 건 어려운 일일 겁니다. 그러나 고맙게도 건강한 성인 10명이 자원봉사를 통해 하루 동안 얼마 만큼의 가스를 만들어 내는지 정량화하도록 연구진을 도왔습니다. 24시간 동안 뱃 속의 가스는 직장에 삽입한 카테터(catheter)라는 관을 통해 수집됐습니다. 그들은 평소처럼 음식을 먹었지만 가스 생산량을 늘리기 위해 200g 정도의 구운 콩을 먹어야만 했습니다.

 

참가자들은 24시간 만에 총 가스 볼륨의 중앙값으로 705ml의 가스를 생산했는데요. 1인당 가스 생산량으로 따져봤을 땐 476ml~1490mL까지 넓은 분포를 보였습니다. 가스에는 수소 가스가 24시간 동안 361ml로 가장 많이 생산됐고 이산화탄소가 24시간 당 68ml 만들어진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연구 참가자 중 단 3명의 성인만이 24시간 동안 3ml~120ml 까지의 메탄을 생성했습니다. 나머지 가스는 대부분 질소였으며 24시간 동안 약 213ml 생성됐습니다. 

 

성별로 따져봤을 땐, 남녀 모두 거의 비슷한 양의 가스를 만들어냈고 평균적으로 8번 정도 방귀를 뀌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 번 방귀를 뀔 때 33~125ml의 양을 뀌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식사 후 1시간 동안 가장 많은 가스가 장으로 방출됐습니다. 가스는 잠자는 동안에도 만들어졌는데요. 한밤 중에 약 16 ml의 방귀가 생성됐고 이는 낮 시간에 비해 절반 정도 되는 양이었습니다. 

 

 

뱃 속 가스와 섬유질의 관계

 

섬유질 방귀와 무슨관계? 출처:fotolia
섬유질, 방귀와 무슨 관계? 출처: fotolia

연구팀은 고섬유질 식단(high-fibre diet) 섭취가 사람의 장 내 가스 생산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조사했습니다. 연구팀은 건강한 성인 자원봉사자 10명에게 7일 동안 평소의 식단을 일주일 동안 먹도록 한 후 식이섬유가 녹은 사일륨(psyllium) 30g을 섭취하도록 했습니다. 이후 사일륨을 먹는 일주일 동안은 10g의 사일륨을 더 먹도록 했는데요. 한 주가 끝나갈 때 참가자들은 다시 실험실로 와 가스가 장으로 어떻게 이동했는지 정량화(가스 양, 압력 등) 할 수 있는 카테터를 집장에 삽입했습니다.

 

그 결과, 사일륨-섬유 식단을 한 경우, 초기의 가스를 더 오래 잔류시킬 수 있었지만, 방귀의 양은 똑같았습니다.

 


가스는 어디에서 왔습니까?

 

창자의 가스는 여러 곳에서 나와 모입니다. 숨 쉴 때 공기를 삼켜서 일수도 있고, 소장에서 위산이 중탄산염과 섞이면서 이산화탄소가 만들어질 수 있습니다. 혹은 대장에 있는 박테리아에 의해 생기기도 합니다. 이러한 가스는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특정 작업을 수행하는 것으로 생각되지만, 과도한 장 내 가스 생성은 복부팽만, 통증, '꾸루륵' 소리를 유발하거나, 트림이나 방귀를 유발합니다. 

 

냄새가 가장 심한 방귀는 그 안에 유황 가스를 함유하고 있을 때입니다. 이것은 강낭콩이나 체내에 흡수되지 않는 탄수화물인 락툴로오스(lactulose)를 섭취할 경우 발생합니다. 건강한 성인 16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확인된 내용인데요. 방귀 냄새가 얼마나 지독한지 알아보기 위해 심사위원 두 명이 뱃속 가스의 냄새를 맡으며 악취 강도를 평가했습니다.

 

윽.. 냄새.. 출처: fotolia
윽.. 냄새.. 출처: fotolia

이후 후속 실험에서 연구자들은 숯이 들어있는 쿠션이 황산의 냄새를 진압하는데 도움이 된다는 점을 확인했다고 합니다. 비행기에 탔을 때는 기압이 낮아 가스가 팽창해 더 많이 방귀를 뀔 수 있다고 합니다. 

 

아이 편해.. 출처: fotolia
아이 편해.. 출처: fotolia

 

방귀 끼고 싶을 땐?

 

만약, 방귀가 마렵다면 일단 방귀를 배출하기 편한 곳으로 이동하십시오. 그리고 시원하게 배출하십시오. 소화 건강을 위해서는 그게 최선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