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메신저 피싱 예방책 강화
카카오, 메신저 피싱 예방책 강화
  • 이상진
  • 승인 2019.01.03 06:05
  • 조회수 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가 메신저 피싱 등으로 인한 이용자 피해 방지를 위해 카카오톡에 '글로브 시그널'을 새롭게 도입한다고 밝혔습니다. 카카오는 지난 2012년부터 해외 번호 가입자의 경우 프로필에 국기 이미지를 노출해주는 '스마트 인지 기술'을 적용왔는데요. 

 

글로브 시그널은 메신저 등 사이버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도입됐습니다. 출처:pixabay
글로브 시그널은 메신저 등 사이버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도입됐습니다. 출처: pixabay

이번에 도입된 '글로브 시그널'은 한층 강화된 이용자 보호 기능입니다. 친구로 등록되지 않은 대화 상대가 해외 번호 가입자로 인식될 경우, 이용자가 명확하게 인지할 수 있도록 주황색 바탕의 지구본 프로필 이미지를 보여줍니다. 

 

해당 대화 상대를 친구로 추가하거나 채팅창 클릭 시 팝업 형태의 경고창이 보여지며, 대화창의 상단에 대화 상대의 가입국가명과 함께 미등록 해외 번호 사용자에 대한 경고 및 주의사항이 함께 안내됩니다.

 

카카오는 최근 해외 가상번호를 이용해 카카오톡에 가입한 뒤 친구나 가족 등을 사칭해 금전을 요구하는 메신저 피싱의 사례가 급격히 증가한 것을 인식해 경고 메시지를 통해 이용자들의 경각심을 고취시키고 관련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선제적 대응 기능을 마련했습니다. 

 

카카오의 이번 조치는 가족과 친지 등을 사칭한 사이버범죄에 경각심을 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출처: pixabay

이용자가 대화를 하기 전에 프로필 이미지, 경고 메시지를 통해 한 번 더 확인할 수 있게 되어 관련 피해가 줄어 들 것으로 예상됩니다.

 

카카오는 "지인을 사칭해 금전을 편취하는 등의 사례가 급증해 이용자의 각별한 주의 요구 및 피해 방지를 위해 강화된 기능 도입했다"며 "향후에도 카카오톡 이용자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