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변으로 배터리 만든다고?!
소변으로 배터리 만든다고?!
  • 박연수
  • 승인 2018.05.25 14:45
  • 조회수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가 없다면 어떻게 될까요? 휴대전화 충전을 못해서 우리 <이웃집과학자> 콘텐츠를 즐길 수 없을지도 모릅니다. 우리 생활에서 전기는 정말 고마운 존재인데요.

 

작고 저렴하고 강력한 소변 연료 전지. 출처: bath.ac.uk
작고 저렴하고 강력한 소변 연료 전지. 출처: bath.ac.uk

영국 배스대학(Bath) 대학의 화학공학과 및 화학기술센터(CSCT) 연구진은 소변으로 전기를 생산하는 배터리를 개발했습니다. 이들이 개발한 미생물 연료전지는 작고 저렴하고 강력하다고 합니다. 우리나라 돈으로 약 1,600원~3,200원 정도로 예상된다고 하네요.

 

소변을 이용한 베터리의 모습. 출처: bath.ac.uk
소변을 이용한 베터리의 모습. 출처: bath.ac.uk

이 연료 전지의 크기는 1 제곱인치 정도입니다. 이 전지는 포도당이나 달걀 흰자에 있는 오브알부민이라는 단백질을 촉매로 사용합니다. 오브알부민은 다시 사용할 수 있고, 흔히 사용되는 백금에 비해 매우 저렴하다고 합니다.

 

연구진은 발생 전력을 극대화하기 위해 셀의 전극을 4mm에서 8mm로 증가시킨 결과 기존보다 10배 이상의 전력을 출력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현재 1㎥당 2와트를 생성할 수 있습니다. 이 정도의 전력은 휴대전화와 같은 장치에 전원을 공급하기에는 충분하다고 합니다. 또한 유해한 성분을 배출하지 않는다고 해요. 

 

소변을 어떻게 활용했나?

 

이 베터리는 미생물 연료전지로 전류를 생산하는 박테리아의 생물학적 반응을 이용해 전기를 생산합니다. 소변이 이 전지를 통과하면 전기를 생산하는 박테리아가 전기를 만들고 만들어진 전기 에너지는 이 전지에 저장됩니다.  

 

배스대학교 연구진. 소변을 이용한 베터리를 만들었어요. 출처: bath.ac.uk
배스대학교 연구진. 소변을 이용한 베터리를 만들었어요. 출처: bath.ac.uk

연구진은 앞으로도 전지의 출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수석 저자이자 CSCT 박사 과정 학생 인 Jon Chouler는 "미생물 연료 전지는 개발 도상국, 특히 빈곤 지역과 농촌 지역에서 큰 에너지원이 될 수 있다"며 "우리 연구의 결과로 더 나은 삶의 질을 누릴 수 있게 해주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CSCT의 화학 공학과 공동 책임자 인 팀 메이스 (Tim Mays ) 박사는 "신재생 에너지는 훌륭한 아이디어이며 개발 도상국에서의 사용은 에너지 빈곤 지역에서 사람들의 삶에 커다란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19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